exhibition, last exhibitions, o'newwall e'juheon
Leave a comment

노리요리 시라카와 Noriyori Shirakawa “Blue Seen Through”

Introduction

Blue Seen Through비치는 푸름


시라카와의 회화 작업이 지니는 가장 큰 특징은 은 또는 알루미늄 박이
쓰인다는 점이다. 이들 소재를 채택하기까지 작가는 빛을 다채로이 표현하고자
회화적 실험을 거듭해왔다.
정교하고 섬세히 구성된 이번 전시작들은 소재와 회화적 기법에 대한 그의
열정적인 탐구와 지식이 돋보인다. 삼차원의 환영을 평면에 구현하는, 수많은
미술가의 오랜 역사적 전통적에 확고히 선 작가는 현대적 회화의 새로운
면모를 드러내고자 조용하지만 일관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라카와의 작업에 나타나는 모티브는 유기적 패턴이나 건축 구조의 일부를
연상케 하며 거리와 움직임에 대한 수수께끼 같은 감각을 만들어낸다.
최근 작가는 자신의 2차원 시각언어를 3차원 세라믹 오브제로 변형시킨
작품을 실험, 창작하고 있다. 얇고 깨끗하지만 광택이 없는 사발 모양의 몸체와
반투명하고 푸른색으로 빛나는 유리 층의 질감과 빛 반사의 대조는 미묘하고도
강렬한 시각적 영향을 남긴다.
시라카와는 1969년 도쿄에서 태어나 도쿄예술대학을 졸업했고 현재
아이치에서 생활하고 있다.

-하라다 아키카즈 HRD Fine Art Director (Kyoto)

Blue Seen Through

One defining characteristics of Noriyori Shirakawa’s work is
the use of metal leaf such as silver or aluminum leaf, which
is intrinsically connected with the exploration of painterly
expression of light.
His paintings are elaborately and delicately constructed, backed
up by his deep knowledge and insight into painting techniques
and materials. Firmly standing upon the long historical tradition
of painting in which the many painters have pursued three dimensional
illusion on two-dimensional plane, Shirakawa is
making quiet but consistent efforts to open up a new horizon of
contemporary painting.
The motifs that appear in his paintings are, whether they look like
an organic pattern or a part of architectural structure, exquisitely
executed so that they produce an enigmatic sense of distance and
movement.
Recently, Shirakawa is also working on experimenting and
creating ceramic works, transforming his painterly, twodimensional
visual language into three-dimensional objects. The
contrast of texture and light reflection of thin, immaculately
white but glossless bowl-shaped body and translucent, glittering
blue-hued glass layer leaves a subtle but strong visual impact in
the viewer’s eye.
Shirakawa was born in Tokyo in 1969 and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Aichi.

-Harada Akikazu HRD Fine Art Director (Kyoto)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